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default_setNet1_2

‘제1회 보건소 신속대응반 재난응급의료 종합훈련대회’개최

기사승인 2019.10.08  15:40:10

공유
default_news_ad2

- 11일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에서 8개 구·군 보건소가 참가

   
▲ 2019 보건소 신속대응반 재난대응교육 실시 모습
[경제투데이] 대구시는 실제 재난 상황 발생 시 대응능력 및 전문성을 강화하고자 올해 처음 ‘보건소 신속대응반 재난응급의료 종합훈련대회’를 개최한다.

대구시가 주최하고 국립중앙의료원 대구응급의료지원센터가 주관한 이번 대회는 8개 구·군 보건소장을 비롯한 50여명의 신속대응반 팀원들이 한자리에 모여 현장에서 주어지는 모의 재난 시나리오를 가지고 도상훈련을 펼친다.

올해 처음 실시하는 이번 대회는 기존의 재난의료대응교육이나 단순훈련 참가에서 벗어나 보건소 신속대응반 중심 도상훈련 경진대회 방식을 도입해 각 보건소별 재난상황 초기 단계 대응능력을 평가해 성적이 우수한 3팀에게 대구시장상을 수여한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보건소는 12월에 개최되는 보건복지부 주최‘재난응급의료 종합훈련대회’에 대구시 대표로 참가할 자격이 부여된다.

아울러 부대행사로 진행되는 ‘재난 골든벨’은 개인별 재난의료대응지식을 점검하고 최후의 1인에게는 대구시장상을 수여한다.

또한, 재난의료지원차량과 천막·장비·의료장비·의료소모품 등 직접 눈으로 볼 수 있는 자리도 마련해 재난 현장을 몸소 느낄 수 있는 체험의 시간도 가져볼 수 있다.

박정배 대구응급의료지원센터장은 “매년 8개 보건소를 대상으로 실시한 재난의료교육의 점검과 피드백을 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이번 대회가 그 중요성을 가진다”며 “앞으로도 대구응급의료지원센터는 우리시의 실정에 맞는 보건소 신속대응반 교육과 훈련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백윤자 대구시 보건복지국장은 “이번 대회를 통해 점차 복잡하고 다양해지는 재난 등 다수사상자 발생 사고에 대해 보건소 신속대응반의 재난의료현장능력을 높일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우리시는 지역사회에 체계적이고 신속한 재난응급의료 안전망 구축을 위해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배용원 news@dailypress.co.kr

<저작권자 © 경제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